• 아시아투데이 로고
CJ제일제당, 한식 셰프 육성 ‘퀴진케이’ 프로젝트 진행

CJ제일제당, 한식 셰프 육성 ‘퀴진케이’ 프로젝트 진행

기사승인 2023. 05. 02. 14: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J제일제당은 한식 셰프를 발굴·육성하는 'Cuisine. K(퀴진케이)'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2일 밝혔다.

Cuisine. K 프로젝트는 △국제요리대회 출전 국가대표팀 후원 △한식 팝업 레스토랑 운영 △해외 유명 요리학교 유학 지원 및 한식 교육 과정 개설 △한식 명인, 유명 셰프와 함께하는 식자재 연구 클래스 △한식 파인 다이닝 실습 등 5개의 핵심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CJ제일제당은 이번 프로젝트를 위해 식품성장추진실 산하에 전담 조직을 신설하고 전문 인력도 보강했다.

CJ제일제당은 5월에 예정된 '2023 대한민국 국제요리&제과경연대회'에 출전하는 국가대표팀과 단체팀을 후원한다.

또한 팝업 레스토랑 운영 기회도 제공한다. 상반기 중 공모를 통해 창업을 꿈꾸는 젊은 셰프들을 선발할 예정이다. CJ제일제당의 'INNO Play(이노플레이)'에 한식 메뉴를 개발·조리하고 판매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해 3개월간 운영을 지원한다. 셰프들은 조리공간뿐 아니라 교육 컨설팅과 SNS 마케팅 지원 등의 혜택을 제공받게 된다.

아울러 한국의 젊은 셰프들이 유럽 등 해외 유명 요리학교에서 공부할 수 있도록 수업료·항공비·숙박비 등 제반 유학 비용을 제공한다. 이들에게 한식 레시피 등을 개발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또 외국인 셰프들을 대상으로 글로벌 요리학교에 '한식 교육 과정' 개설도 추진한다.

이와 관련 CJ제일제당은 2일 농림축산식품부와 Cuisine. K 프로젝트 협력을 위한 MOU(양해각서)를 체결했다. 농식품부는 셰프 발굴 및 육성을 위한 기술·정보 인프라를 공유하고, 프로그램 운영을 지원하기로 했다.

최은석 CJ제일제당 대표는 "K-푸드가 세계 음식문화의 최정상에 올라가기 위해서는 젊은 셰프들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며 "Cuisine. K 프로젝트가 '마중물' 역할이 되어 한식의 미래 인재들이 '화수분'처럼 자라나는 기반을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CJ제일제당_사진자료] Cuisine. K(퀴진케이) 로고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