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20년만에 애플 단독 1위 막았다…삼성전자 PC, 美 소비자 만족도 1위

20년만에 애플 단독 1위 막았다…삼성전자 PC, 美 소비자 만족도 1위

기사승인 2023. 09. 21. 09: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ACSI 소비자 만족도 평가
애플과 83점으로 동점
갤럭시-탭S9-시리즈-하이라이트_1000
삼성전자가 2023 미국 소비자 만족도 PC부문에서 1위를 기록했다. 사진은 갤럭시 탭S9 시리즈.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미국 소비자들로부터 가장 만족도가 높은 PC 브랜드로 선정되며 애플의 단독 1위를 저지했다.

21일 미국 소비자만족지수협회(ACSI)의 '2023년 소비자 만족도' 보고서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PC(데스크탑·노트북·태블릿)부문에서 83점을 받아 애플과 공동 1위에 이름을 올렸다. 애플이 PC 부문에서 단독 1위를 놓친 것은 지난 2003년 이후 20년 만에 처음이다.

올해 삼성전자의 83점은 작년과 비교해 2점 상승한 점수다. ACSI는 이번 조사에서 삼성전자의 점수가 상승한 이유를 태블릿의 선전으로 꼽았다. ACSI는 "갤럭시 탭 라인업에 대한 미국 소비자 만족도가 6% 향상됐다"며 "갤럭시 탭 시리즈에 대한 높은 만족도가 삼성전자의 PC부문 약진에 기여했다"고 평가했다.

미국 현지 매체들은 삼성전자가 지난달 새롭게 출시한 '갤럭시 탭 S9 시리즈'를 통해 최신 하드웨어를 선보이고, 대화면 디스플레이 최적화에 집중한 점이 소비자 만족도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고 분석했다.

글로벌 PC 제조사 델과 HP는 각 81점으로 공동 2위에 올랐고, 레노버, 에이수스, 아마존, 에이서 등은 78점을 기록했다.

한편 삼성전자가 올해 2월 출시한 노트북 '갤럭시 북3 시리즈'도 글로벌 소비자들에게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미국의 소비자매체 컨슈머리포트는 지난 5월 '2023년 최고의 노트북'을 선정하고, 삼성전자의 '갤럭시 북3 시리즈'가 '올해 최고의 랩톱' 4개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고 밝힌 바 있다.

갤럭시 북3 시리즈는 출시 한달 만에 전작 대비 2.5배의 글로벌 판매를 기록했으며, 시장조사업체 IDC는 2023년 1분기 국내 노트북 시장 점유율에서 삼성전자가 52.0%(수량기준)의 높은 수치로 1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의 국내 노트북 시장 점유율은 1995년부터 28년간 꾸준히 시장점유율 1위를 유지하고 있다.

2023 ACSI PC부문
삼성전자가 2023 미국 소비자 만족도 PC부문에서 1위를 기록했다. 사진은 2023 ACSI PC부문 평가표. /ACSI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