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BC카드, 부산·창원 등 수산물 전통시장 활성화 나서

BC카드, 부산·창원 등 수산물 전통시장 활성화 나서

기사승인 2023. 11. 19. 15: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akaoTalk_20231116_161311885
▲BC카드 사옥 전경
BC카드가 수산물 소비 진작 및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지원에 나섰다.

19일 BC카드에 따르면 우선 이달 30일까지 부산지역 내 총 6개 시장(자갈치회센터, 신동아회센터, 민락회타운, 민락어패류시장, 광안어패류시장, 기장시장)에서 마이태그 후 BC카드로 2만원 이상 결제 시 20%를 할인해주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기한 내 2회, 회당 최대 할인 한도는 3만원까지다.

또한 '충전식 카드형 온누리상품권 30% 할인'도 진행한다. 충전식 카드형 온누리상품권은 온누리상품권앱에 BC카드(신용·체크)를 등록해 금액을 충전하는 실물 카드 결제방식의 상품권이다.

30% 할인 혜택은 마이태그 후 2만원 이상 결제 시 제공한다. 경남·IBK기업은행·NH농협은행·대구·부산·광주·새마을금고·수협·우체국·신협·우리카드·제주·케이뱅크·BC바로카드를 소지한 고객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부산에 이어 창원지역 내 3개 시장(선창 수산시장 회센터, 용원신항 회센터, 수협수산물 활어 회센터)에서도 동일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다음 달 31일까지 마이태그 후 BC카드로 2만원 이상 결제 시 20% 할인 혜택을 제공하며 '충전식 카드형 온누리상품권 30% 할인' 이벤트도 진행한다.

김호정 BC카드 상무는 "수산물 소비 위축 및 어업인 위기를 해소하는 것은 물론 전통시장 지원을 위해 상권 활성화 이벤트를 진행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소상공인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 상권 활성화에 적극 동참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