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로컬푸드 첨단직매장, 개장 2년만에 누적 매출 200억원 달성

기사승인 2024. 06. 09. 17: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751농가와 출하 약정 맺고 3961개 품목 취급
개장 2주년 기념 14~28일 가공품 시식·증정 등 행사
첨단직매장
김한종 장성군수(오른쪽)가 '장성로컬푸드 첨단직매장' 농산물을 살펴보고 있다. /장성군
전남 장성군 '장성로컬푸드 첨단직매장'이 개장 2년 만에 누적 매출 200억 원을 달성했다.

9일 장성군에 따르면 2022년 6월에 문을 연 장성로컬푸드 첨단직매장(광주광역시 북구 삼소로 2)은 신선한 장성 농산물을 농가 직거래로 판매하는 지역 먹거리 전문매장이다. 첨단직매장은 현재 1751농가와 출하 약정을 맺고 3961개의 다양한 품목을 취급하고 있다.

약정 농가를 통한 원활한 농산물 공급으로 신선도를 높인 것은 물론, 정기적인 농약 안전성 검사와 판매기한 준수를 통해 대도시 소비자들로부터 신뢰를 얻은 점이 200억 원 매출로 이어졌다는 분석이다.

장성로컬푸드 첨단직매장 운영을 맡고 있는 (재)장성먹거리통합지원센터에 따르면 2년 동안 약 55만 명이 첨단직매장 '고객'이 됐다.

올해 하반기 무렵 직매장 2층에 들어서는 '농가 레스토랑'까지 개점하면 매출 규모가 더욱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장성 먹거리를 활용한 건강한 음식 메뉴를 선보일 예정이다.

장성군의 성공적인 직매장 운영은 대외적으로도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군은 지난해 매니페스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로컬푸드직매장 운영 성과로 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김한종 장성군수는 "장성로컬푸드 첨단직매장이 200억 매출을 달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 농업인과 재단 및 군 관계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다"면서 "앞으로도 농가 소득 증대와 일자리 창출, 건강한 먹거리 제공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장성로컬푸드 첨단직매장은 개장 2주년을 맞아 오는 14일부터 28일까지 △포기김치 담그기 △토마토, 복숭아, 수박 시식 △전남 6차산업 인증 가공품 시식·증정 등 다양한 행사를 연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