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연희 하차 “비극적인 죽음…이성재에 복수 실패”

이연희 하차 “비극적인 죽음…이성재에 복수 실패”

기사승인 2013. 04. 16. 14: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연희 하차              /사진= MBC ‘구가의 서’ 화면 캡처
아시아투데이 이슈팀 = 배우 이연희가 비극적인 죽음으로 ‘구가의 서’에서 하차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구가의 서’에서 윤서화(이연희)는 조관웅(이성재)를 죽이려다 결국 죽음을 맞이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서화는 구월령(최진혁)의 진실된 사랑을 깨닫고 그를 배신한 것을 후회했다.

서화는 월령과 자신의 가족을 죽인 조관웅을 죽이려다 호의무사에 의해 비극적인 죽음을 당한다.

이연희는 월령과의 행복했던 과거를 떠올리며 눈물을 흘리며 ‘구가의 서’에서 하차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