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英 여왕 국장' 세계 VIP들 한자리에…"경비 사상 최고 수준"
    고(故) 엘리자베스 2세 여왕 장례식 참석을 위해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나루히토 일왕 등 각국 정상과 주요 인사들이 런던에 모이면서 영국 정부는 역사상 최고 수준의 경비 태세에 나섰다.여왕의 장례식이 거행된 19일(현지시간) 사디크 칸 런던 시장은 AP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런던 중심부에 수십만명의 시민과 500명의 대통령, 국왕, 총리 등 세계 지도자들이 모인다면서 "여왕의 장례식은 전례 없는 안보 도전이 될 것"이라고 밝혔..

  • 英 엘리자베스 여왕의 마지막 여정 '밸모럴성에서 윈저성까지'
    70년간 영국 군주로 재임했던 고(故)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의 장례식이 19일(현지시간) 거행됐다. 스코틀랜드 밸모럴성에서 서거한 여왕은 전세계의 배웅 속에 열흘간의 장례절차를 거친 후 윈저성에서 영면에 들었다.여왕의 서거 소식은 지난 8일 오후 6시 반 발표됐다. 지난해 가을부터 건강에 이상징후를 보였던 여왕은 리즈 트러스 신임 총리를 만나고 이틀 뒤 밸모럴성에서 서거했다. 향년 96세. 10일 여왕의 큰아들 찰스 3세(74)가 차기..

  • EU, '친러 트로이목마' 논란 헝가리에 10조원 지원 중단 '경고'
    유럽연합(EU) 집행위원회가 부패 우려를 이유로 헝가리에 할당된 약 10조원 규모의 자금 지원 중단을 추진한다. EU 회원국이자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NATO) 동맹국인 헝가리가 대러 제재에 미온적인 태도를 취하면서 '트로이 목마'라는 비난을 받고 있는 가운데 EU가 헝가리에 '경고장'을 날린 것이다. 18일(현지시간) AFP통신에 따르면 요하네스 한 예산 담당 EU 집행위원은 헝가리에 할당된 75억유로(약 10조4000억원)의 자금 지원을..

  • 몸집 키우는 中·러 주도 SCO...이란 이어 튀르키예도 가입 추진
    튀르키예가 러시아·중국이 주도하는 국제협의체 상하이협력기구(SCO) 가입을 추진한다. 앞서 이란이 사실상 SCO의 정회원 가입 절차를 마무리하면서 반미 색채가 뚜렷해졌다는 평가를 받는 가운데 튀르키예의 친러 행보에 대한 우려가 커지는 모양새다. 17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튀르키예 대통령은 이날 SCO 가입 가능성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 "물론이다"라며 "SCO 가입은 우리의 목표"라고 답했다. 그는 "SCO..

  • ‘조문 줄 7㎞’ 英 여왕 관 일반 공개 이틀째도 끝없는 추모행렬
    고(故)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을 서거를 애도하는 조문객들이 이틀째에도 약 7km에 이르는 긴 줄을 이뤘다. 15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가디언 등에 따르면 영국 여왕 일반 공개 이틀째 런던 웨스트민스터 홀에 있는 여왕의 관을 통과하기 위해 긴 조문 행렬이 타워브리지 너머 템스 강의 남쪽 둑으로까지 이어졌다.영국 여왕을 조문하기 위해 모인 수천 명의 행렬은 적어도 9시간의 기다림이 필요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그럼에도 조문객들은 기다림에 개..

  • 러시아군 만행 어디까지, 부차 참사보다 심한 이지움 집단 매장
    우크라이나군이 지난 주 탈환한 북동부 전략요충지 이지움에서 약 440구의 시신이 묻힌 집단 매장지가 발견됐다. 이곳은 현재까지 발견된 시신만 1000구에 달해 '부차 참사'보다 심하다는 증언도 나왔다고 15일(현지시간) 뉴욕 타임스, AFP통신 등이 보도했다. 세르히 볼비노우 하르키우 지역 경찰 수사국장은 시신들을 발굴해 감식중이라고 알리면서 경찰이 러시아군 전쟁 범죄 사실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우크라이나 검찰총장실도 최근 해방된..

  • 에너지난에 칼빼든 EU, 에너지 기업서 횡재세 등 195조원 거둬들인다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유럽 내 에너지 위기가 고조되는 가운데 유럽연합(EU)이 에너지 가격 상승으로 막대한 이익을 본 기업들로부터 횡재세 등 195조원을 거둬들이기로 했다. EU는 이렇게 마련된 재원을 겨울철을 앞두고 에너지 가격 급등에 타격을 입게 될 가계와 기업의 부담을 최대한 경감하는 데 사용한다는 방침이다.14일(현지시간) AP·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이날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은 프랑스 스트라스부르 EU 의회에서 EU내 정세..

  • 유라시아 전운 고조…아르메니아-아제르바이잔 일단 휴전 합의
    옛 소련권 국가인 아르메니아와 아제르바이잔이 이틀간 치열한 교전으로 최소 155명의 사망자가 발생한 뒤에야 휴전에 합의했다. 하지만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유라시아 안보에도 금이 가기 시작하면서 또 다른 대규모 지역 분쟁이 발생할 가능성에 각국이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15일(현지시간) AP통신에 따르면 아르멘 그리고랸 아르메니아 안보회의 서기는 이날 "국제사회의 참여 덕에 양국이 전날 오후 8시부터 휴전하기로 합의했다"고 전했다. 그리고랸 서..

  • 젤렌스키 대통령 키이우서 교통사고…"심각한 부상 없어"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수도 키이우에서 교통사고를 당했지만 큰 부상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15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이날 세르기 니키포로프 우크라이나 대통령실 대변인은 페이스북을 통해 젤렌스키 대통령이 탄 차량이 다른 차량과 충돌했다면서 "대통령은 의사의 진찰을 받았고 심각한 부상은 전혀 발견되지 않았다"고 전했다.니키포로프 대변인은 수사기관이 사고에 대한 모든 환경을 조사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다만..

  • "푸틴, 英 여왕 장례식 초청장 못받았다"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오는 19일 거행되는 고(故) 엘리자베스 2세 여왕 장례식에 초대받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AFP 통신은 14일 영국 정부 내부소식통을 인용해 푸틴 대통령과 알렉삭더 루카첸코 벨라루스 대통령이 엘리자베스 여왕 국장에 참석하기 위한 초청장을 받지 못했다고 보도했다. 지난 2월 24일 러시아 우크라이나를 전격 침공한 이후 내려진 제재 조치의 일환인 것으로 보인다. AFP에 따르면 이번 여왕 국장에 100명이 넘는 각국..

  • 이란 드론 지원 증거 잡았나…우크라, 러시아 운용 이란산 드론 격추
    우크라이나군이 13일(현지시간) 러시아군이 운용한 이란산 드론을 격추하면서 이란이 자국산 드론을 러시아에 공급한다는 의혹은 더욱 커질 전망이다.로이터통신에 따르면 13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국방부는 러시아어가 적힌 드론의 파괴된 부품 사진을 공개했다. 이 드론은 최근 우크라이나군이 탈환한 하르키우주 쿠피안스크 주변 영공에서 요격된 것으로 알려졌다.드론의 날개 끝은 이란산 드론 '샤헤드-136'과 일치했다. 우크라이나 전장에서 이란산 드론이..

  • 英 국민, 찰스 3세 호감도 2배↑…"국왕 역할 잘 수행할 것" 기대감
    고(故)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의 뒤를 이어 왕위를 계승한 찰스 3세 국왕에 대한 긍정평가가 2배가량 높아졌다. 오랜 기간 사랑을 받아온 여왕을 보내고 70년 만에 새로운 국가 수장을 맞이하는 만큼 영국 국민이 새 국왕에 거는 기대가 커지고 있다. 영국 리서치회사 유가브는 영국 성인 1727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를 13일(현지시간) 공개했다. 조사 결과, 찰스 3세가 영국 국왕으로서 역할을 잘 수행할지 묻는 질문에 63%가 '..

  • 佛 '누벨바그 거장' 고다르 별세…조력자살 합법화 논의 본격화
    1960년대 프랑스 영화계의 누벨바그(Nouvelle Vague·'새로운 물결') 사조를 이끈 거장 장뤼크 고다르가 조력자살을 통해 91세를 일기로 생을 마감했다. 이에 따라 프랑스에서 조력자살 합법화에 대한 논의가 본격적으로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13일(현지시간) AF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고다르의 법률고문인 패트릭 잔느레는 고인이 스스로의 뜻에 따라 의료진의 도움을 받은 조력자살 방식으로 숨을 거뒀다고 밝혔다.잔느레는 고인이 존엄하게 죽..

  • 덴마크, 자국서 우크라이나군 훈련 제공…나토 개입 확대하나
    우크라이나군이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회원국인 덴마크에서 군사훈련을 벌일 전망이다. 최근 우크라이나가 러시아를 상대로 대반격에 나선 가운데 나토의 지원이 한층 확대되고 있다는 분석이 제기된다.13일(현지시간) AFP통신에 따르면 우크라이나 수도 키이우를 방문 중인 모르텐 보드스코프 덴마크 국방부 장관은 이날 "덴마크에서 우크라이나군이 훈련을 받을 것"이라고 밝혔다.나토 동맹국이자 유럽연합(EU) 회원국인 덴마크의 이번 결정은 우크라이..

  • 푸틴 "러 재정상태, 브릭스보다 나아…달러 의존도 축소는 필연"
    우크라이나 전쟁 이후 지속되고 있는 서방 국가들의 대러시아 경제제재로 인한 피로감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러시아 경제가 빠르게 안정되고 있다며 자신감을 내비첬다. 러시아 일간 RBC지는 12일(현지시간) 푸틴 대통령이 이날 열린 경제각료최고위 화상회의에 참석해 러시아 경제가 외부압력에도 불구하고 자신있게 대처하고 있으며 달러 의존도 감소를 위한 전략을 필연적으로 구성해야한다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이날 푸틴 대통령은..
1 2 3 4 5 next block

카드뉴스

left

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