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울산 경찰 “잠적 무기수 홍승만 검거에 경력 총동원”

울산 경찰 “잠적 무기수 홍승만 검거에 경력 총동원”

기사승인 2015. 04. 29. 12: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귀휴를 나간 뒤 잠적한 무기수 홍승만씨(47)의 현재까지 밝혀진 최종 행적이 울산으로 확인되면서 울산 경찰은 경력을 총동원해 홍씨의 행방을 쫓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울산지방경찰청은 지역 4개 경찰서의 형사, 수사, 교통, 보안 경력을 동원해 이날 오전 10시부터 주요 역, 버스터미널, 숙박시설 등을 중심으로 수색과 함께 주변 상가 업주, 주민 등을 탐문하고 있다.

경찰은 또 홍씨의 행적이 마지막으로 확인된 울주군 언양시외버스터미널과 주변에 설치된 폐쇄회로(CC)TV, 차량 블랙박스 등을 확인중이다.

울산경찰청은 당분간 검문검색과 탐문을 계속 강화할 방침이다.

경찰은 또 홍씨가 울산으로 잠입했다는 사실이 확인된 이후 10여 건의 의심 신고가 들어와 수사가 진행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홍씨가 지난 24일 오전 11시 26분께 언양시외버스터미널에서 내린 이후의 행적은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