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자인메디병원, ‘척추 수술 권위자’ 배장호 대표원장 초빙

자인메디병원, ‘척추 수술 권위자’ 배장호 대표원장 초빙

기사승인 2019. 12. 10. 15: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배장호대표원장 프로필
의료법인 자인의료재단 자인메디병원은 국내 ‘목디스크 수술 권위자’이자 풍부한 임상경험을 보유한 배장호<사진> 대표원장(신경외과 전문의)을 초빙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날부터 외래진료를 시작한 배 대표원장은 허리디스크, 척추관협착증, 척추 전방전위증, 척추분리증, 척추측만증, 거북목, 일자목, 압박골절 등 척추 질환 전문가다. 특히 높은 수준의 목디스크 수술로 국내의 수많은 척추 전문가 중에서도 손꼽히는 권위자로 명성이 높다.

김병헌 병원장은 “국내 척추 수술 권위자인 배장호 대표원장과 지역 의료서비스의 질적인 수준을 더욱 향상시키기 위해 뜻을 모았다”며 “이를 바탕으로 척추 통증으로 고통받는 관절·척추 환우들에게 새로운 희망을 선사하고 싶다”고 말했다.

고양시 행신동 의료법인 자인의료재단 자인메디병원은 지난 2001년에 설립돼 13인의 전문의가 상주하고 있다. 재활의학과, 내과, 신장내과, 마취통증의학과, 한방재활의학과, 한방내과, 한방부인과 등의 진료과목과 관절·척추·인공신장·건강검진·뇌검진 등 6개소의 전문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