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청양농기센터, 올해 무료 토양검정 서비스 2500건 넘어

청양농기센터, 올해 무료 토양검정 서비스 2500건 넘어

기사승인 2019. 12. 11. 11: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청양군농업기술센터 올해 토양검정 서비스 2500건
청양군농업기술센터 직원들이 연구실에서 농업인이 의뢰한 토양 시료를 분석하고 있다./제공=청양군
청양 배승빈 기자 = 충남 청양군농업기술센터가 토양환경 보전과 안전 농산물 생산에 보탬을 주기 위해 연중 무료로 시행한 토양검정 서비스가 2500건을 넘어섰다.

11일 청양군에 따르면 토양검정은 땅의 현재 영양 상태를 분석하는 것으로 알맞은 작물 선택과 필요한 비료 성분량 결정, 토양개량을 목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청양기술센터는 첨단분석장비(ICP 원소분석기)를 활용해 농업인이 의뢰한 토양 시료를 분석해 친환경인증, GAP인증 과정에 활용하도록 돕고 있다.

토양검정을 받기 위해서는 농업인이 해당 필지 5~6곳 지점에서 표토를 걷어내고 논이나 밭은 15㎝, 과수는 30㎝ 깊이의 흙 500g 정도를 봉투에 담아 분석 의뢰하면 된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알맞은 작물 선택과 물리적, 화학적 영양균형이 성공 농사의 첫 걸음”이라며 “토양검정 무료 서비스를 적극 활용해 화학비료 오남용 사례를 줄이기 바란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