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영광 칠산바다 노을 안방에서 실시간으로 감상하세요”

“영광 칠산바다 노을 안방에서 실시간으로 감상하세요”

기사승인 2019. 12. 15. 13: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191215091631
18일 오후 2시 개통식을 앞두고 있는 ‘영광칠산대교’/제공 = 영광군
영광 신동준 기자 = 전남 영광군은 칠산바다의 아름다운 풍경을 생생하게 전달하는 ‘실시간 칠산바다 영상’ 서비스를 군 홈페이지에 제공한다고 15일 밝혔다.

실시간 영상은 백수해안도로 노을전시관과 염산 향화도 칠산타워 뷰포인트에 설치된 카메라를 통해 시시각각 변하는 그림 같은 바다 경치와 일몰시간의 아름다운 낙조를 언제 어디서나 볼 수 있도록 해준다.

특히 오는 18일 오후 2시 염산 향화도와 무안 해제를 잇는 칠산대교 개통을 앞두고 실시간 영상을 통해 드넓은 칠산바다와 칠산대교를 함께 조망할 수 있도록 구현했다.

군 관계자는 “영광에서만 볼 수 있는 칠산바다의 비경이 실시간 영상 서비스를 통해 널리 알려졌으면 좋겠다”며 “홈페이지를 찾는 이용자에게 보다 알찬 정보가 제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군은 환상의 드라이브코스 백수해안도로, 오랜 역사와 이야기를 간직한 불갑사, 영광만의 특색 있는 4대 종교문화유적지 등 대표 관광지를 구석구석 촬영한 항공영상과 동영상을 홈페이지에서 감상할 수 있도록 서비스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