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현대중공업, ‘승진포인트’ 제도 도입
2020. 07. 15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

도쿄 21.2℃

베이징 26.8℃

자카르타 25.6℃

현대중공업, ‘승진포인트’ 제도 도입

기사승인 2020. 05. 28. 14: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현대중공업CI
현대중공업이 본인 역량과 성과에 따라 진급할 수 있는 ‘승진포인트’ 제도를 올해 초부터 실시하고 있다.

28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중공업은 사무기술직과 연구직을 대상으로 승진포인트 도입실시하고 있다.

이 제도는 각 직급별 취득 포인트가 일정 점수를 넘으면 최소 연한을 채우지 않아도 자동 승진이 되는 구조다. 점수를 채우지 못하면 연한을 넘겨도 진급을 할 수 없다.

승진포인트는 인사평가와 어학 점수를 기본 심사요소로 두고 있으며, 부가적으로 직책 보임, 자격증, 포상, 징계 등의 요소를 합산해 총 승진포인트를 산출한다.

현대중공업은 현재 사원(4~6급), 대리, 과장, 차장, 부장 등의 직급 체계를 갖추고 있다. 각 직급별 취득 포인트가 일정 점수를 넘으면 연한을 채우지 않아도 자동 승진이 된다. 다만 차장 이상부터는 포인트 달성과 승진 심사가 같이 이뤄진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