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Sh수협은행, 해양경찰청·W재단과 손잡고 해양환경보전 활동 지원 강화
2020. 07. 14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6℃

도쿄 23℃

베이징 0℃

자카르타 30.8℃

Sh수협은행, 해양경찰청·W재단과 손잡고 해양환경보전 활동 지원 강화

기사승인 2020. 05. 29. 13: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9일, 해양환경보전 캠페인 공동추진하는 3자간 업무협약 체결
김홍희 해경청장, 해경 1호로 Sh해양플라스틱Zero예·적금 상품 가입
보도자료_이미지1
Sh수협은행은 29일, 인천 연수구 해양경찰청에서 해양경찰청‧W재단과 손잡고 해양환경보전 활동을 지원하는 3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업무협약식을 마친 이동빈 수협은행장(오른쪽)과 김홍희 해양경찰청장(가운데)이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제공=sh수협은행
Sh수협은행은 29일, 해양경찰청·W재단과 손잡고 해양환경보전 활동을 지원하는 3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인천광역시 연수구 해양경찰청에서 진행된 이날 협약식에는 이동빈 은행장을 비롯해 김홍희 해양경찰청장, 이욱 W재단 이사장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서 김홍희 청장과 이욱 이사장은 각각 소속 기관을 대표해 Sh해양플라스틱제로(Zero)예·적금 상품에 1호로 가입하고, 임직원과 이해관계자 대상 상품 홍보 및 가입을 적극 유도해 나아가기로 했다. 김 청장은 상품 가입 후 “국민들에게 해양의 중요성을 알리고 해양쓰레기 수거 등 해양환경보전 활동에도 적극 참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협약을 통해 3개 기관은 해양환경보전 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바다야! 사랑해! 캠페인’을 공동 추진키로 했다.

바다야! 사랑해! 캠페인은 개인의 취미활동을 통해 해양환경정화 활동을 실천하는 4가지 친환경운동으로 ▲스킨스쿠버를 통한 수중쓰레기 수거 ▲비치코밍(beachcombing - 해변산책시 쓰레기 줍기) ▲플로깅(plogging -조깅하며 쓰레기 수거) ▲바다낚시 후 쓰레기 되가져가기 등이다.

수협은행은 해양경찰청·W재단과 함께 이같은 캠페인 활동을 공동 지원하는 한편, 캠페인 참여시민 등 가망고객을 대상으로 ‘Sh해양플라스틱제로(Zero)예·적금’ 가입시 우대금리를 적용하는 추가 혜택도 제공한다.

Sh해양플라스틱제로(Zero)예·적금은 해양플라스틱을 비롯한 각종 해양쓰레기 저감활동을 지원하는 기금을 전액 수협은행 부담(연 평균잔액의 0.05% 이내)으로 조성하는 공익상품으로 기금의 일부를 W재단에 전달할 계획이다.

이 자리에 참석한 이동빈 수협은행장은 “해양수산대표 공익은행으로서 해양쓰레기 저감활동을 더욱 적극적으로 지원해 아름다운 우리바다를 지켜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지난 3월 출시된 Sh해양플라스틱제로(Zero)예·적금은 간단한 몇가지 우대조건만으로 예금 최고 연 1.6%(1년 기준), 적금은 최고 연 2.8%(3년 기준, 자유적립식)의 높은 금리를 제공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