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우아한형제들, 환경부와 손잡고 플라스틱 20% 감축 나선다
2020. 07. 12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8℃

도쿄 24.9℃

베이징 24.3℃

자카르타 27.4℃

우아한형제들, 환경부와 손잡고 플라스틱 20% 감축 나선다

기사승인 2020. 05. 29. 16: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우아한형제들, 환경부·한국플라스틱용기협회·한국프랜차이즈협회·자원순환사회연대와 '포장·배달 플라스틱 사용량 감량을 위한 자발적 협약식' 개최
1
우아한형제들은 29일 서울 중구 코트야드 메리어트 호텔에서 환경부, 한국플라스틱용기협회, 한국프랜차이즈협회, 자원순환사회연대와 ‘포장·배달 플라스틱 사용량 감량을 위한 자발적 협약식’을 가졌다. (왼쪽부터) 강석우 한국프랜차이즈협회 상근 부회장 , 석용찬 한국플라스틱 포장용기협회장, 홍정기 환경부 차관, 우아한형제들 김범준 대표, 김미화 자원순환사회연대 이사장이 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우아한형제들
우아한형제들이 환경부, 포장·배달 업계와 손잡고 음식용기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에 나선다.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29일 서울 중구 코트야드 메리어트 호텔에서 환경부, 한국플라스틱용기협회, 한국프랜차이즈협회, 자원순환사회연대와 ‘포장·배달 플라스틱 사용량 감량을 위한 자발적 협약식’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협약 참여자들은 플라스틱 용기를 경량화하는 방식으로 용기에 쓰이는 플라스틱을 근본적으로 줄여나가기로 했다.

또한 이미 사용한 포장·배달 용기는 쉽게 재활용하도록 하는 방안도 마련한다. 여러 상품의 재질을 동일하게 만들어 수거와 처리를 용이하게 만들고 용기 표면에는 인쇄를 하지 않기로 뜻을 모았다. 재활용이 쉬운 용기임을 인증하는 제도도 올해 안에 도입하기로 했다.

김범준 우아한형제들 대표는 “매일 약 100만 건의 배달 주문이 일어나는 플랫폼 사업자로서 환경에 대한 막중한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배달의민족 서비스에 적용할 수 있는 친환경 정책들을 면밀히 검토하고 일회용 식기 안 받기 기능 같은 캠페인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