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슈퍼맨이 돌아왔다’ 윌리엄X벤틀리, 세차 도전 ‘장꾸모드 ON’
2020. 08. 14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

도쿄 30.8℃

베이징 28.2℃

자카르타 24.8℃

‘슈퍼맨이 돌아왔다’ 윌리엄X벤틀리, 세차 도전 ‘장꾸모드 ON’

기사승인 2020. 07. 05. 21: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슈돌
‘슈퍼맨이 돌아왔다’ 세차장의 윌벤져스가 시원한 하루를 보낸다.

5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37회는 ’네가 있어 오늘도 샤방샤방‘이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그중 윌벤져스 윌리엄-벤틀리 형제는 세차장을 찾아 아빠의 세차를 돕는다. 웃음이 가득했던 윌벤져스의 세차가 랜선 이모-삼촌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공개된 사진에는 커플 점프 슈트를 갖춰 입고 귀여움을 뽐내는 윌벤져스가 담겨있다. 차 대신 본인들이 흠뻑 젖은 채 활짝 웃고 있는 윌벤져스의 모습이 세차장에서 어떤 일이 있었던 건지 궁금하게 만든다.

이날 윌벤져스는 샘 아빠와 함께 세차장을 찾았다. 아빠 옆에서 어린이용 세차 호스를 든 아이들은 시원한 물줄기에 세차는 잊고 물놀이를 즐겼다고 한다. 평소에도 물을 좋아하는 윌벤져스가 서로 물을 뿌리며 노는 모습은 마치 물 만난 고기 같았다는 후문이다.

특히 윌리엄은 오랜만에 즐기는 물놀이에 아무도 못 말리는 ‘장꾸모드’로 변신했다고. 호스를 들고 세차장을 누비는 무법자 윌리엄 때문에 벤틀리가 ‘벤무룩’하는 일이 있었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과연 아빠를 도와 세차를 하는 아이들을 얼마나 귀여울까. 세차장을 누비는 귀여운 악동 윌리엄은 어떤 웃음을 자아낼까. 같이 즐겁게 놀던 벤틀리가 시무룩해진 이유는 무엇일까. 이 모든 것이 공개될 ‘슈돌’ 본 방송에 관심이 모인다.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15분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