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금원-신복위, 창립기념일 맞아 봉사활동 펼쳐

서금원-신복위, 창립기념일 맞아 봉사활동 펼쳐

기사승인 2020. 09. 24. 14: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1_창립기념%20사회공헌활동
서민금융진흥원과 신용회복위원회(이하 ‘서금원’, ‘신복위’)는 24일 가톨릭 사랑평화의 집(이하 ‘사랑평화의 집’)과 함께 창립기념행사를 대신해 독거노인 등 쪽방촌 주민에게 도시락 포장·배달 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가톨릭 사랑평화의집은 후암동 일대 쪽방촌 주민 및 노숙인 등 약 400명에 무료급식과 도시락을 제공하고 있으며 서금원과 신복위는 코로나19로 인해 외부활동이 어려워진 쪽방촌 주민들에 지난 5월부터 매월 1회 이상 정기적으로 도시락배달 봉사를 해오고 있다.

특히 서금원과 신복위는 서금원 창립 4주년(9/23), 신복위 창립 18주년(10/1), 이계문 위원장 겸 원장의 취임 2주년(10/5)을 맞아 창립기념행사를 대신해 봉사활동에 진행했다.

서금원과 신복위는 지난해에도 창립기념행사를 대신해 중증장애인 시설을 방문하여 식사보조 등 임직원 봉사활동을 실시했고 올해도 1월 시무식을 대신하여 무료배식 봉사를 하는 등 2년째 의미 있는 행보를 이어오고 있다.

이 원장은 “서금원·신복위 직원들은 어려운 이웃을 이해하고 살피기 위해 시무식, 창립기념식 등을 대신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왔다”며 “이 같은 취지에 공감해 이번 봉사에도 양사 노조위원장을 포함한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감사한 마음이며 앞으로도 서민·취약계층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날 이계문 원장 겸 위원장과 서금원·신복위 임직원 26명은 도시락과 함께 추석명절을 맞아 떡·과일·약과 등 다과와 명절인사도 함께 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