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림대학교 총동문회, 코로나19 예방 마스크 3만장 기부

한림대학교 총동문회, 코로나19 예방 마스크 3만장 기부

기사승인 2020. 09. 24. 17: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마스크
한림대학교 총동문회는 24일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대면수업에 참여중인 한림대 후배들을 위하여 마스크 3만장을 기부했다./제공=한림대
춘천 강원순 기자 = 한림대학교 총동문회는 24일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대면수업에 참여중인 한림대 후배들을 위해 마스크 3만장을 기부했다.

한림대학교는 기부받은 3만장의 마스크를 재학생들에게 배포한다.

이홍규 총학생회장은 “최근 대학에서도 코로나19 특별장학금을 주셨는데, 총동문회에서도 후배들을 위해 마스크를 기부해주셔서 학생대표로써 감사드린다”며 “어려운 상황이지만 선배들의 응원에 힘입어 학업에 더욱 열중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서상원 총동문회장(의학과 교수)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후배들의 안전을 걱정하는 마음에 조금이나마 힘을 줄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하다 마스크 기부를 생각해냈다”며 “코로나19사태가 종식되어 빨리 마스크없이 후배들을 직접 볼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중수 총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마스크 지원받아 저를 포함한 재학생, 교직원 모두가 따뜻한 한림의 정을 느낄 수 있을 거라 생각한다”며 “한림대 총동문회의 마스크 기부로 감염을 예방하고 나아가 지역사회의 보건과 안전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