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반도’ ‘보이스2’ ‘닥터 두리틀’ 등 넷플릭스 10월 마지막 신작은?

‘반도’ ‘보이스2’ ‘닥터 두리틀’ 등 넷플릭스 10월 마지막 신작은?

기사승인 2020. 10. 30. 14: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asdf
영화 ‘반도’와 드라마 ‘보이스2’가 넷플릭스 신작으로 준비됐다./제공=넷플릭스
‘넷플릭스’가 10월 다섯째 주 신작 라인업을 공개했다.

먼저 연상호 감독의 차기작이자 대한민국을 배경으로 한 최초의 포스트 아포칼립스 영화 ‘반도’는 ‘부산행’ 그 후 4년, 폐허가 된 땅에 남겨진 자들이 벌이는 최후의 사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다. 전대미문의 재난에서 극적으로 탈출한 뒤 4년 만에 ‘반도’로 돌아온 정석(강동원)은 들개처럼 살아남은 민정(이정현)과 그녀와 함께 살고 있는 사람들을 만나게 된다. 빛과 소리에 더 민감해지고 빨라진 좀비들과 좀비보다 더 위협적인 존재가 되어버린 631부대원 사이에서 정석과 민정 가족은 다시 한번 살아남기 위해 최후의 사투를 시작한다.

범죄 현장의 골든타임을 사수하는 112 신고센터 대원들의 치열한 기록을 그린 소리 추격 스릴러 드라마 OCN ‘보이스’의 두 번째 이야기가 넷플릭스에 찾아온다. ‘보이스’가 골든타임팀이 연쇄 살인마를 쫓는 과정을 통해 강력범죄에 주목했다면 ‘보이스2’는 마녀사냥, 인격살인 등의 혐오범죄뿐만 아니라 한층 더 강력해진 악에 맞서 싸우는 골든타임팀의 이야기를 담았다. 절대 청력을 지닌 보이스 프로파일러 강권주 역의 이하나를 비롯해 사이코패스 형사 도강우 역의 이진욱, 천재형 사이코 살인마 방제수 역의 권율 등이 출연한다.

still_03-vert
영화 ‘홀리데이트’는 아직도 싱글이냐는 잔소리에 질릴대로 질린 두 남녀가 휴일에만 사귀는 척하는 ‘홀리데이트’ 파트너가 되면서 벌어지는 일을 담은 로맨틱 코미디다. 귀찮은 잔소리와 어색한 소개팅 자리를 피하기 위해 서로의 ‘홀리데이트’가 된 두 사람은 서로의 이야기를 공유하고 함께하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설렘을 느끼지만 감정에 확신을 갖지 못하고 갈팡질팡한다. 엠마 로버츠가 슬로안 역을 맡아 러블리하면서도 상큼한 매력을 발산하며 루크 브레이시는 다정하고 유쾌한 잭슨 역을 맡아 전작과 전혀 다른 모습을 선보인다.

‘뷰티풀 데이 인 더 네이버후드’는 베테랑 매거진 기자 로이드가 미국인들이 가장 사랑하는 어린이 TV 프로그램의 진행자 미스터 로저스를 인터뷰하게 되면서 마음의 상처를 치유하고 함께 우정을 쌓아가는 감동 실화다. 1998년 에스콰이어 잡지의 기자 탐 주노가 미스터 로저스와 진행한 인터뷰를 바탕으로 제작되었다. 베테랑 기자 로이드는 영웅 특집 기사를 위해 친절함의 대명사 미스터 로저스를 만난다. 어린 시절 가족을 버리고 떠난 아버지로 인해 마음에 상처가 있는 로이드는 첫 만남부터 자신에게 다가오는 미스터 로저스가 불편하다. 하지만 인터뷰를 진행할수록 미스터 로저스의 따뜻한 말과 행동에 위로받게 되고, 점차 그와 우정을 쌓아간다. ‘포레스트 검프’ ‘필라델피아’ ‘설리: 허드슨강의 기적’ ‘스파이 브릿지’ ‘캡틴 필립스’ 등 다수의 실화 바탕 영화에서 유독 섬세한 연기력으로 실존 인물을 완벽히 소화했던 톰 행크스가 미스터 로저스로 분해 또 한 번의 인생 연기를 선보인다.

영화 ‘닥터 두리틀’은 동물과 대화할 수 있는 마법 같은 능력을 가진 두리틀이 왕국을 구하기 위해 동물들과 함께 놀라운 모험을 떠나는 판타지 어드벤처다. 사랑하는 사람을 잃고 세상과 단절된 채 동물들과 지내던 닥터 두리틀은 여왕에게 불치병이 생겼다는 소식을 접한다. 동시에 왕국마저 위험에 빠지게 된 절체절명의 상황, 닥터 두리틀은 자신의 능력이 모든 것을 해결할 수 있다는 것을 알게 되고 동물 친구들과 함께 세상을 구하기 위해 두려움을 안고 바다 건너 신비의 섬으로 모험을 떠나기로 결심한다.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닥터 두리틀 역을 맡아 동물들과의 완벽한 케미스트리를 보여준다. 여기에 톰 홀랜드, 라미 말렉, 마리옹 꼬띠아르, 옥타비아 스펜서, 랄프 파인즈, 엠마 톰슨 등 최고의 배우들이 닥터 두리틀의 동물 친구들의 목소리를 연기해 듣는 재미를 더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