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웅진씽크빅, 웅진스마트올 출시 14개월 만에 10만 회원 돌파

웅진씽크빅, 웅진스마트올 출시 14개월 만에 10만 회원 돌파

기사승인 2021. 01. 22. 09: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제공=웅진씽크빅
교육업체 웅진씽크빅은 인공지능(AI) 학습플랫폼 웅진스마트올 출시 14개월 만에 10만 회원을 돌파했다고 22일 밝혔다.

웅진씽크빅에 따르면 웅진스마트올은 500억건의 학습 빅데이터가 집약된 전과목 AI학습 플랫폼으로 2019년 11월 출시됐다. 웅진씽크빅만의 AI특허기술이 적용돼 교과진도, 학습습관, 이해도, 학습성과에 따라 학습자에게 맞춤진도가 편성된다.

웅진씽크빅은 AI 교육기술 개발과 효과성 검증을 이뤄낸 덕분에 이번 성과를 얻었다고 분석했다.

웅진씽크빅은 2016년부터 독자적인 AI기술을 구축하면서 AI교육 핵심 특허 10건을 포함한 총 19건의 에듀테크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특히 카이스트 김민기 교수팀 논문을 통해 정답률이 평균 10.5%포인트 향상되는 것을 검증했다고 웅진씽크빅은 설명했다.

현재 웅진씽크빅의 스마트학습 회원 수는 총 46만명이며, 웅진스마트올을 포함한 AI학습 회원 수는 16만명이다.

웅진씽크빅 관계자는 “AI기반 개인화 학습으로 학습효율을 높여주는 웅진스마트올의 장점이 많은 학부모와 학생들에게 인정받은 결과”라며 “AI교육 기술을 더욱 정교화해 비대면 학습 환경에서도 아이들이 올바른 공부습관을 기르고 효과적으로 학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