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인천도시公, 검단2일반산단 ‘에코사이언스파크 강소특구’ 지정 추진

인천도시公, 검단2일반산단 ‘에코사이언스파크 강소특구’ 지정 추진

기사승인 2021. 03. 03. 15: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인천 박은영 기자 = 인천도시공사(iH)는 검단2일반산업단지를 친환경 에코사이언스파크 강소특구로 추진한다고 3일 밝혔다.

인천 에코사이언스파크 강소특구 사업은 인천형 뉴딜정책 10대 대표과제 중 하나로, 서구에 위치한 환경산업연구단지와 검단2일반산업단지 예정지 일대를 대상으로 환경산업 연구개발 특구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총 4100억원 규모의 사업비가 투입되며 인천시, 인천대학교, 서구청 등과 공동으로 사업을 추진 중이다.

이 사업은 인천대학교가 보유한 특허·기술과 서구에 위치한 국내 최대 환경분야 R&D 인프라를 활용할 수 있어 새로운 ‘환경 융복합 기술사업화 거점’의 탄생이 기대된다.

iH공사는 인천 에코사이언스파크 강소특구 개발계획에 맞춰 검단2일반산업단지를 강소특구 생산거점지구로 조성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검단2일반산업단지에 환경산업 관련 기업을 유치하고 그린유니콘, 그린프론티어 기업 육성을 적극 지원해 국내를 대표하는 친환경산업단지로 조성할 계획이다.

인천시는 지난해 7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인천 에코사이언스파크 강소특구’ 지정신청서를 제출했으며, 국토교통부 산업입지정책심의를 거쳐 올해 1월 11일 검단2일반산업단지 77만㎡에 대해 2021년도 산업단지 지정계획에 반영·고시된 상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올해 상반기 강소특구 지정심사절차에 착수해 하반기에 특구지정 및 개발계획 승인절차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iH공사 이승우 사장은 “인천 에코사이언스파크 강소특구 지정을 통해 검단2일반산업단지를 친환경 산업단지로 조성하고, 우량 기업을 유치해 고용창출 및 지역경제를 활성화할 수 있도록 역량을 총동원 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