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기도, 논에 다른 작물 재배하면 최대 1억5000만원 지원

경기도, 논에 다른 작물 재배하면 최대 1억5000만원 지원

기사승인 2021. 03. 04. 16: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식량작물 재배단지 사업 추진
1.경기도청+전경
수원 김주홍 기자 = 경기도가 논에 벼 대신 다른 작물을 재배하면 최대 1억5000만원까지 사업비를 지원하는 ‘식량작물 재배단지 시설·장비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4일 경기도에 따르면 이번 사업은 2018~2020년까지 3년 간 한시적으로 정부에서 추진했던 ‘논 타 작물 재배 지원 사업’이 사실상 종료된데 따른 것이다.

지원 대상은 지난해까지 벼를 재배한 농지에 다른 작물을 재배하는 도내 농업공동체로 최소 전환면적은 신규 대상자는 2ha 이상, 기존 대상자는 전환면적 포함 5ha 이상이다.

타 작물 재배 전환면적 확보 구간에 따라 △2ha 이상~5ha 이하 시 최대 6000만원 △5ha 초과~10ha 이하 시 최대 1억 △10ha 초과 시 최대 1억 5000만원의 사업비를 차등 지원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기존 ‘논 타 작물 재배 지원 사업’ 대상에서 제외됐던 무, 배추, 고추, 대파, 마늘, 양파, 감자, 고구마도 지원 대상 작물로 포함하는 등 작물 제한요건도 대폭 완화한다.

신청을 원하는 농업공동경영체는 26일까지 해당 시·군과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이후 도에서 타 작물 재배 규모, 대상자 적합 여부, 판로계획 등을 반영해 지원 대상을 선정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