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문재인 대통령, 윤석열 사의 전격 수용

문재인 대통령, 윤석열 사의 전격 수용

기사승인 2021. 03. 04. 16: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무회의 발언하는 문재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 /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4일 윤석열 검찰총장의 사의를 수용했다.

정만호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윤 총장이 이날 오후 2시 공개적으로 사의를 표명한 지 1시간여만이다.

청와대에 따르면 윤 총장은 법무부에 사표를 제출했고, 사표 수리를 위한 행정 절차만을 남겨놓고 있다.

이로써 윤 총장은 올해 7월까지였던 임기를 채우지 못하고 물러나게 됐다.

청와대는 검찰총장 후임 인선에 본격 착수할 것으로 보인다. 검찰총장은 대통령이 지명하고, 국회 인사청문회를 거쳐 임명된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기자들과 만나 “후임 임명은 법에 정해진 절차를 밟아서 진행될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