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청와대 “미 국무·국방 장관 방한 협의 중”

청와대 “미 국무·국방 장관 방한 협의 중”

기사승인 2021. 03. 05. 08: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토부·LH 가족까지 토지거래 전수조사'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지난 3일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국토부·LH 등 근무자·가족 토지거래 전수조사” 지시 등과 관련한 브리핑을 하고 있다./연합
청와대가 5일 미국 토니 블링컨 국무장관과 로이드 오스틴 국방장관의 방한과 관련해 “양국 간 긴밀히 협의 중”이라고 밝혔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전 “대통령 예방 등은 정해진 바 없다”며 이같이 전했다.

앞서 일본 교도 통신 등에 따르면 두 장관은 오는 15~17일 일본을 방문해 외교·방위 담당 각료가 함께하는 미·일 안보협의위원회에 참가한 뒤 17~18일 방한하는 일정을 조율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 일정이 성사된다면, 미국 바이든행정부 출범 이후 처음 미 고위 당국자가 방한하는 일정이 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