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세정, 젤리피쉬와 재계약 체결

김세정, 젤리피쉬와 재계약 체결

기사승인 2021. 05. 11. 11: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세정
김세정이 현 소속사 젤리피쉬와 재계약을 체결했다./제공=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김세정이 현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이하 젤리피쉬)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젤리피쉬는 11일 “오랜 시간 두터운 신의를 바탕으로 함께 해 온 아티스트 김세정과 재계약을 체결했다”면서 “데뷔부터 지금까지 함께 걸어온 아티스트 김세정의 든든한 버팀목이 될 수 있도록 향후 활동에 전폭적인 투자와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늘 한결같은 사랑과 응원을 보내주신 팬분들께 다시 한 번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새로운 시작을 앞두고 있는 아티스트 김세정이 그려 나갈 미래를 위해 따뜻한 사랑과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김세정은 2016년 가수로 데뷔해 뛰어난 가창력과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대중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후 솔로곡인 ‘꽃길’ ‘터널’ 등 다채로운 장르의 음악을 통해 위로와 힐링을 전하는 감성 보컬리스트로 자리매김했다.

또 지난 2017년 KBS2 ‘학교 2017’을 통해 연기자로 데뷔한 ‘너의 노래를 들려줘’ ‘경이로운 소문’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배우로서 입지를 굳건히 다졌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