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중부발전, 두번째 스웨덴 풍력발전 사업 추진

중부발전, 두번째 스웨덴 풍력발전 사업 추진

기사승인 2021. 09. 16. 16: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74MW 구바버겟 풍력사업 주주간 협약
스타브로 풍력발전 사업에 이은 두번째
한국중부발전 본사
중부발전이 글로벌그린에너지파트너십펀드와 ‘스웨덴 구바버겟 풍력발전 사업 주주간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충남 보령시에 위치한 중부발전 본사./제공=한국중부발전
한국중부발전은 글로벌그린에너지파트너십펀드와 ‘스웨덴 구바버겟 풍력발전 사업 주주간협약(SHA)’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구바버겟 풍력발전 사업은 74MW 규모로 스웨덴 예블레보리주에 건설되며 2023년 2월 상업운전 예정이다. 세계적인 풍력터빈 제조사인 SGRE(Simens Gamesa Renewable Energy)의 6.2MW급 터빈이 적용될 예정으로 마이크로소프트 사와 10년간 장기 PPA를 체결하는 등 안정적 수익을 창출 할 수 있는 만반의 준비를 갖추었다고 중부발전 측은 전했다.

이번 사업에는 국산 기자재가 일부 적용될 예정이다. 100% 국내 금융기관을 활용해 재원조달을 완료할 예정으로 국내기업의 해외시장 동반진출의 모범사례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 사업은 2019년 중부발전이 국내기업 최초로 스웨덴 풍력발전시장에 진출한 스타브로 풍력발전사업(254MW)에 이은 두 번째 스웨덴 풍력발전사업으로서, 중부발전과 글로벌그린에너지파트너십펀드가 각각 45% 및 55%의 지분투자를 완료했다.

중부발전은 관계자는 “이번 프로젝트의 성공적 추진으로 유럽 신재생 시장에서 중부발전의 풍력사업 추진역량을 다시한번 인정받는 계기가 됐고 향후 유럽 신재생시장 확대를 통한 ESG 경영을 선도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중부발전은 국내외 발전설비 운영기술 역량을 바탕으로 기술지원서비스 계약을 체결해 건설 및 운영 관리를 맡을 예정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