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악산국립공원, 가을을 알리는 층꽃나무 개화

기사승인 2021. 09. 23. 10: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10923094055
층꽃나무가 활짝 피어 있다/제공=월악산국립공원사무소
문경 장성훈 기자 = 국립공원공단 월악산국립공원사무소는 월악산국립공원 곳곳에 가을을 알리는 야생화들이 개화했다고 23일 밝혔다.

월악산국립공원 만수자연관찰로 내 야생화단지가 조성돼 있어 가을철에는 용담, 며느리밥풀꽃, 꽃무릇, 구절초 등을 볼 수 있고 특히 층꽃나무는 보랏빛을 띄며 꽃이 줄기 끝에 층을 이루면서 둥글게 피어나 탐방로를 아름답게 물들인다.

만수자연관찰로 자연놀이터에는 지형지물을 활용한 다양한 놀이시설이 조성돼 있어 자연을 더욱 가까이서 즐길 수 있다.

이의준 탐방시설과장은 “코로나19로 지친 탐방객들이 월악산의 아름다운 경관과 야생화를 보며, 자연이 주는 에너지를 담아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