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프롭테크빌리지 국내 최초 오픈…“부동산신산업 육성”

프롭테크빌리지 국내 최초 오픈…“부동산신산업 육성”

기사승인 2022. 01. 19. 11: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noname01
프롭테크빌리지 배치도. /제공=국토부
프롭테크 등 부동산신산업 창업기업에게 사무실 등을 지원하는 ‘프롭테크빌리지’가 20일 국내 최초 문을 열고 본격 운영을 한다.

국토교통부와 한국부동산원은 이날 프롭테크빌리지 개소식을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김형석 국토부 토지정책관, 손태락 한국부동산원장을 비롯해 오아시스비즈니스, 리버블, 원더무브 등 입주기업 대표 등이 참석한다.

프롭테크빌리지는 서울 서초구 부동산원 서울강남사옥 4층 전체를 공유형 오피스 형태로 리모델링한 것으로 예비·초기 창업기업에게 무상으로 사무공간 등을 지원한다.

해당 공간은 6개 사무공간 내 총 26개의 업무좌석과 4~16인 규모의 회의실 4개, 휴식과 네트워킹을 위한 라운지·사무자동화(OA) 지원시설 등으로 구성됐다.

국토교통부와 한국부동산원은 매년 개최되는 ‘부동산서비스산업 창업경진대회’ 입상팀 후속지원으로 프롭테크빌리지 내 사무공간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스타트업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고 우수 아이디어의 사업화와 일자리 창출 등 부동산신산업 육성의 발판을 마련 할 계획이다.

김형석 정책관은 “이번 프롭테크빌리지 설립을 시작으로 부동산신산업 창업기업에 대한 공간지원 확대 방안을 모색하고, 공공데이터 제공 등 적극적인 지원으로 부동산서비스 산업의 저변 확대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손태락 원장은 “부동산신산업 분야의 우수창업 아이템을 발굴하고 실현하는 혁신 성장공간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프롭테크 확산과 부동산 분야 창업 생태계 조성 등 부동산신산업 발전을 위한 정부정책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