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도플소프트, 통합교통 서비스 앱 ‘스마트무브’ 출시

도플소프트, 통합교통 서비스 앱 ‘스마트무브’ 출시

기사승인 2022. 12. 02. 10: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21202093636
NHN의 모빌리티 자회사 도플소프트가 통합 교통 서비스 앱 '스마트무브'를 출시했습니다./제공=NHN
엔에이치엔의 모빌리티 자회사 도플소프트가 통합 교통 서비스 앱 '스마트 무브'를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스마트무브'는 사용자 주변의 모든 이동 수단을 검색해 최적의 경로를 안내하는 통합 교통 서비스 앱으로 실시간 버스, 지하철 정보는 물론 공유 자전거·킥보드 등의 개인형 이동 수단 정보까지 한 데 제공해 이용 편의성을 높였다.

사용자가 최종 목적지를 입력하면 이용 가능한 이동 수단의 실시간 위치와 예상 요금을 비교 분석해 제공함으로써, '스마트무브'는 특히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뚜벅이 사용자에게 유용할 것으로 기대된다.

도플소프트는 현재 공유 킥보드 서비스인 알파카, 지쿠터, 씽씽과 더불어 따릉이, 에브리 바이크 등 전국 70 여개 지역의 공공 자전거 서비스를 스마트무브에 연계해 다양한 경로 정보를 상세하게 안내하고 있다.

도플소프트 관계자는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지하철 종결자·전국 스마트 버스 앱 서비스를 제공하며 축적된 기술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가장 스마트한 이동을 제시하고, 지속적으로 기능과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