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독일 명문 도이치캄머필 한국행...파보 예르비 지휘

독일 명문 도이치캄머필 한국행...파보 예르비 지휘

기사승인 2022. 12. 05. 17: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ㅇ
지휘자 파보 예르비./제공=LG아트센터
독일 명문 관현악단인 도이치캄머필하모닉 오케스트라가 내한해 바이올리니스트 클라라 주미 강과 협연 무대를 선보인다.

LG아트센터는 파보 예르비가 지휘하는 도이치캄머필하모닉이 오는 11일 LG아트센터서울 LG시그니처홀에서 내한 공연을 연다고 5일 밝혔다.

에스토니아 출신 마에스트로 파보 예르비가 지휘하는 도이치캄머 필하모닉은 클라라 주미 강과 함께 베토벤의 바이올린 협주곡 D장조를 들려준다. 이 곡은 베토벤이 작곡한 유일한 바이올린 협주곡으로, '걸작'이라는 평가를 받는 작품이다.

또한 도이치캄머필은 하이든 교향곡 96번 D장조 '기적'과 베토벤 교향곡 8번 F장조도 연주한다.


ㅇ
도이치캄머필하모닉 오케스트라./제공=LG아트센터
독일 브레멘에 본거지로 둔 도이치캄머필은 1980년 브레멘 음대생을 주축으로 창단됐다. 2004년부터 파보 예르비가 음악감독을 맡으며 세계적인 오케스트라로 성장한 도이치캄머필은 장기간 선보인 '베토벤 프로젝트'로 호평 받았다.

예르비가 이끄는 도이치캄머필과 클라라 주미 강은 오는 13일에는 수원 경기아트센터 대극장, 15일에는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도 공연할 예정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