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문재인 대통령, 문무일 검찰총장에 임명장 수여

문재인 대통령, 문무일 검찰총장에 임명장 수여

기사승인 2017. 07. 25. 15: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문무일 검찰총장과 악수하는 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오후 청와대 본관에서 문무일 신임 검찰총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기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25일 문무일 신임 검찰총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했다.

문재인정부 출범 이틀만인 지난 5월 11일, 김수남 검찰총장이 사의를 표시하고 물러난 지 75일만에 검찰 수장이 취임하게 된 셈이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 본관 충무실에서 문 총장에게 임명장을, 문 총장 배우자 최정윤씨에게는 꽃다발을 전달했다.

임명장 수여식에는 임종석 비서실장, 장하성 정책실장, 윤영찬 국민소통수석, 조국 민정수석, 전병헌 정무수석, 하승창 사회혁신수석, 주영훈 경호실장 등이 참석했다.

조국 민정수석은 문 총장에게 “두 분을 위해서만 이걸 다 (준비했다)”며 밝게 웃으며 취임을 축하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이날 조재연, 박정화 신임 대법관에게도 임명장을 수여했다.

두 대법관에 대한 임명장 수여식에는 ‘법조계 블랙리스트’로 몸살을 앓고있는 양승태 대법원장도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