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학습지 공부하는 성인들...“퇴근 후 15분, 짬내서 공부하니 좋네?” 월 3만원으로 얻는 지적쾌감

학습지 공부하는 성인들...“퇴근 후 15분, 짬내서 공부하니 좋네?” 월 3만원으로 얻는 지적쾌감

기사승인 2017. 11. 12. 10: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하루 15~20분 가량 꾸준한 학습으로 성취감 얻어...주1회 선생님 방문으로 학습량·난이도 조절
월 3만원대 부담없는 가격으로 시간도 아낄 수 있어
교원구몬·장원한자 등 ‘외국어’ 영역 성인학습자 성장세
[교원그룹] 구몬학습 성인 회원(교재 컷)
국내 학습지 시장에서 빅3로 꼽히는 교원그룹의 구몬의 2017년 6월 기준 성인 회원 수는 5만여명에 이른다. 2013년 12월과 비교했을 때 증가율이 173%에 달한다./사진=교원그룹
올초 한자 학습지를 시작한 직장인 김 씨(35세)는 “학원을 다니기엔 시간 여유가 없고 혼자 공부하게 되면 미루게 되는데, 학습지의 경우 점심시간 15~20분을 활용해 선생님을 만나 꾸준히 공부할 수 있어 만족스럽다“며 ”매주 학습지 한 권을 마칠 때마다 성취감을 느끼고 자기계발도 할 수 있어 주변 지인들에게도 학습지공부를 추천하고 있다”고 말했다.

점심시간·퇴근 후·주말 등을 이용해 학습지를 공부하는 성인들이 늘고 있다. 유아·초등학생들이 수학·과학 등 기초 학문의 주 타겟이라면 성인학습자의 수요는 한자·일본어·한국사 등 인문학 위주로 형성된다. 상대적으로 적은 비용·시간을 들여 지적 성취감을 느낄 수 있다는 점은 성인학습자들이 펜을 들게 만드는 최대 강점이다.

12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국내 학습지사의 성인회원 비율은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국내 학습지 시장에서 빅3로 꼽히는 교원그룹 구몬의 2017년 6월 기준 성인 회원 수는 5만여명에 이른다. 2013년 12월과 비교했을 때 증가율이 173%에 달한다. 매년 증가폭은 다르지만 이 회사의 성인회원수는 2014년부터 평균 25%이상을 웃돌며 오르고 있다.

◇비용·시간·효과 모두 ‘만족’

학습지가 가지는 강점은 비용·효과·시간 다양한 측면에서 우위를 가진다. 먼저 비용적인 측면에서 부담이 없다. 월 평균 3만원대 가격으로 수학·과학·외국어·한자·역사 등 다양한 분야에서 본인의 실력에 맞게 학습량과 난이도를 고를 수 있다. 주 1회 선생님의 방문학습 유무에 따라 20% 가량 비용차이를 고려하더라도, 평균 10만원대에 이르는 학원학습에 비해 저렴한 가격은 직장인들이 부담없이 학습지를 선택하게 만드는 요소다.

주 1회 진행되는 선생님의 1:1 관리 서비스의 시간·장소를 자유롭게 정할 수 있는 점도 직장인에게 큰 장점으로 작용한다. 점심시간·퇴근 후 직장 근처 카페에서 15~20분간 진행되는 1:1 관리 서비스는 학원을 선택할 경우 생기는 ‘이동시간’의 부담을 줄이고, 적절한 강도의 학습동기로 작용한다.

자신에 맞는 자기계발을 진행하며 느끼는 지적 쾌감도 학습지 공부를 선택하는 이유다. 대다수 성인 학습자는 목표는 ‘꾸준한’ 자기계발과 이로 인한 성취감이다. 자격증이나 시험을 위한 직접적인 수단이 되는 경우는 적다. 이 때문에 학습지 공부를 선택하는 성인은 20대 직장인에서부터 40대 주부까지 다양한 연령대에 분포되어 있다.

교원그룹 관계자는 “전체 교육시장에서 큰 수치를 차지하지는 않지만 성인학습자는 매년 꾸준히 늘고 있다”며 “시간·비용 등의 효율성을 따지는 성인학습자의 특성을 반영해 선보인 우편으로 교재를 보내주는 ‘구몬 통신학습’ 등의 콘텐츠도 인기를 얻고 있다”고 말했다.

장원한자
유·초등 한자 학습지를 제공하는 장원교육의 성인회원자수는 2015년부터 올해 9월까지 150%의 증가율을 보이고 있ek./사진=장원교육
◇반복학습 필수인 ‘외국어’ 영역 인기

하루 최대 30분가량 소요되는 학습지의 학습포인트는 학습내용에 대한 ‘반복’. 이 때문에 많은 성인학습자들이 반복·암기에 중점을 둔 외국어 영역을 선호한다. 구몬학습지 성인 회원의 10명 중 7명(74.6%)는 외국어 과목을 공부하고 있다. 외국어 중에서도 비중은 일어(35.6%), 영어(24.1%), 중국어(14.9%) 순이다. 이 가운데 가장 큰 폭의 성장세를 보이는 과목은 일어다. 최근 3년 6개월 사이 구몬 일어의 성인 회원 수는 330.8%의 증가율을 보였다.

유·초등 한자 학습지를 제공하는 장원교육의 경우도 성인회원자수는 2015년부터 올해 9월까지 150%의 증가율을 보이고 있는데, 가장 많은 회원수를 지닌 과목은 ‘한자’를 비롯해 일본어·중국어 등 외국어다.

장원교육 관계자는 “꾸준한 학습이 효과를 보는 외국어 영역이 가장 큰 인기과목이지만, 최근 인문학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면서 한국사 등의 학습지 영역에도 관심을 보이는 성인학습자들이 늘고 있다”며 “자기계발을 위해 학습지 선택하는 50~60대 학습자들도 늘어나는 점을 고려할 때, 성인학습자들의 학습지 구독은 지속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