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의정부을지대병원 직원 채용에 수천명 대거 지원

의정부을지대병원 직원 채용에 수천명 대거 지원

기사승인 2020. 09. 18. 10: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경기북부지역 구직난 해소, 내년까지 약 1000명 추가 채용 등
내년 3월 오픈을 앞둔 의정부을지대학교병원 현장 사진/제공=의
내년 3월 오픈을 앞둔 의정부을지대학교병원 현장.진/제공=의정부을지대학교병원
의정부 이대희 기자 = 내년 3월 본격 가동을 앞둔 의정부을지대학교병원의 직원 채용에 수천 명이 지원하면서 얼어붙어 있던 경기북부 채용시장이 활기를 보이고 있다.

18일 을지대학교의료원에 따르면 지난해부터 현재까지 간호사와 의료기사, 행정직 등에 이르기까지 지원한 인력은 총 5076명이다.

이중 경기북부 지원자 수는 전체 지원자의 절반에 해당하는 2553여명으로 간호사와 의료기사, 행정직의 총 합격자는 578명이다.

특히 하반기부터 내년까지 약 1000명의 직원을 추가로 채용할 계획이어서 구직에 목말라있던 경기북부지역에 단비로 작용하고 있다.

병원의 가장 핵심인 의사직은 유수의 대학병원 전문의를 다수 채용한 상태며 각 진료과별 수시 모집으로 계속 채용 중이다.

채용직원 중 지난해 뽑은 경력직 간호사는 지난해 11월에, 올해 선발한 직원은 이달 1일과 16일 등 총 세 차례에 걸쳐 임용 진입식을 가졌다. 이 인원들은 현재 의정부을지대병원 개원 준비단으로 신축 현장에서 근무하고 있다.

최헌호 의정부사업총괄본부 부본부장은 “코로나19 확산과 장기화로 경제적 위기뿐 아니라 채용 시장도 얼어붙고 있지만 의정부을지대병원은 대규모 채용을 하고 있다”며 “내년 3월 계획대로 개원해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지역 친화적인 의료기관이 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