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부발전, 충남지역 ‘사회적기업·배려계층’ 지원

서부발전, 충남지역 ‘사회적기업·배려계층’ 지원

기사승인 2020. 09. 24. 17: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석3조'사업으로 지역상생 사회적 책임 앞장
서부발전, 충남지역 ‘사회적기업·배려계층’ 지원
충남도청에서 24일 열린 `일석삼조 공모사업비 지원` 행사 (왼쪽부터 서부발전 송재섭 기획관리본부장, 충청남도 양승조 지사,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박은희 사무처장) /제공=서산시
태안 이후철 기자 = 서부발전이 24일 충남도청 회의실에서 ‘배려계층을 위한 일석삼조 사업비 지원’ 행사를 열고 1억 원을 기부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서부발전 송재섭 기획관리본부장과 충청남도 양승조 지사,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박은희 사무처장 등이 참석했다.

이 사업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과 단체를 지원하며, 서부발전의 주도로 지난 6월부터 추진됐다.

사회적기업의 제품이나 서비스를 구매해 이를 복지단체에 기부함으로써 충남지역의 배려계층에 혜택이 주어진다.

서부발전은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고, 지역 사회적기업과 주민 모두가 도움을 받게 되는 1석 3조의 효과가 있는 셈이다.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지난 6월에 바로 사업공고를 내고 지원자를 접수받았으며, 사업의 적합성과 수행능력, 필요성, 공익가치 등을 심사한 후 충남광역자활센터 등 총 12개 기관을 선정했다.

송재섭 본부장은 “이번 사업은 사회적기업을 도와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한편, 배려계층을 지원함으로써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수행하는데 목적이 있다”며 “사회적 경제 활성화뿐만 아니라 ‘같이 가는 사회, 가치 있는 삶’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부발전은 코로나19로 위축된 사회적 경제기업을 활성화하고자 사회적경제네트워크와 협약을 통해 사회적 경제기업의 안전·보건·환경 개선을 지원하고 있고, 사회적 경제기업 제품의 판로개척을 위해 온라인 플랫폼인 동반성장몰 입점을 지원하는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