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저소득 청소년 무료 치과치료 협약 체결

기사승인 2021. 08. 04. 17: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저소득 다문화 가정, 한부모 가정 등의 청소년 무료 의료 지원
clip20210804134921
오산 장이준 기자 = 경기 오산시는 킹콩치과, 매화봉사단, 오산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저소득 청소년 치과 치료 지원을 위한 4자 업무협약을 체결<사진>했다고 4일 밝혔다.

오산시는 구강질환 등으로 인해 일상생활에 불편을 겪고 있지만 경제적 어려움으로 치료를 받지 못하는 저소득 다문화가정 및 한부모가정 등의 청소년을 위해 치과 의료 및 동행서비스를 지원하는 업무협약을 맺었다.

협약에 따라 오산시와 오산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지원대상자를 발굴하는 등 행정적 지원을 하고 매화봉사단은 청소년 대상자의 치과 동행 서비스와 통역을 제공하며 킹콩치과는 월 5명 이내 치료가 필요한 대상자에게 치료비용을 전액 지원한다.

김용복 킹콩치과 대표원장은 “지역사회 발전과 취약계층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도움을 줄 수 있어 큰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박미순 매화봉사단회장은 “치과 치료 지원으로 저소득 청소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어 매우 기쁘고 감사하다”며 “매화봉사단에서도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곽상욱 시장은 “다양한 지역자원이 연계해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구강 보건에서 소외된 청소년들을 지원하게 돼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앞으로도 경제적 어려움으로 치료받지 못하는 시민들이 없도록 맞춤형 건강서비스를 계속해서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킹콩치과는 2018년부터 관내 취약계층 주민들을 위해 치과 치료 지원봉사를 해오고 있으며 지속적으로 지원 범위를 늘려가는 등 사회공헌 활동을 실천하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