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테크노파크, 입주기업 간 협업으로 전기 포뮬러 자동차 국산화에 도전

기사승인 2021. 10. 21. 15: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충남테크노파크, 입주기업 간 협업을 통해 전기 포뮬러 자동차
충남테크노파크
내포 김관태 기자 = 충남도와 충남테크노파크는 창업보육센터를 운영하면서 입주기업에게 제반 사항과 신기술·시제품 개발, 컨설팅지원, 인증시험분석지원 등의 다양한 지원을 진행 중에 있다.

21일 충남테크노파크에 따르면 최근 입주한 포뮬러매니지먼트컴퍼니(이하 FMC)는 국내 유일하게 포뮬러 자동차를 국산화한 기업으로 KF1600, 차세대 포뮬러(F3) 등을 보유·제작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포뮬러 교육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드라이버, 미캐닉 양성과 포뮬러팀인 ‘팀FMC’를 창설하여 국내 포뮬러 대회에도 꾸준히 참가하고 있는 기업이다.

지난 9월에는 ‘2021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ROUND3 FORMULA 클래스’에서 충남테크노파크 마크를 달고 참가한 지젤킴(팀에프엠씨)이 우승을 거머쥐며 FMC를 대외에 알리는 계기가 됐다.

FMC측은 높은 기술력이 필요한 포뮬러 자동차 분야에 충남테크노파크의 입주기업들과의 협업을 통해 기술 경쟁력 및 고도화를 확보한다면, 해외에서 주도했던 내연기관 중심의 모터스포츠 분야가 아닌 전기 포뮬러 분야에서 충분한 경쟁력이 있다고 판단하고 있다.

현재 충남테크노파크는 충남도 주력산업 중 하나인 친환경 모빌리티 산업 육성을 통해 내연기관 부품기업들의 전기차 부품기업으로의 전환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에 연장선상으로 FMC와 함께 포뮬러 자동차의 전기 포뮬러 자동차로의 전환을 통해 부품과 기술을 고도화하는 입주기업간 협업으로 국산화를 이룬다는 기업의 목표를 공유하고 있다.

박광희 충남테크노파크 기업지원단장은 “입주기업들 간의 협업을 통해 전기 포뮬러 자동차로의 전환을 이루길 바란다”며 “현재 시행하고 있는 입주기업 1대1 지원 전담제를 통해 기업 간 협업 및 애로사항에 대해 적극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