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 농특산물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여주오곡나루마당’ 개최

기사승인 2021. 11. 11. 16: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여주시 쌀 연구회, 고구마 연구회 등 17개 품목 온‧오프라인 판매장 마련
오는 11월 12일부터 14일까지 여주프리미엄아울렛 일
여주 남명우 기자 = 경기 여주시가 주최하고 여주세종문화재단이 주관하는 ‘2021 여주오곡나루마당’이 12~14일 여주프리미엄아울렛 EAST 중앙광장에서 열린다.

여주오곡나루마당은 여주가 자랑하는 농·특산물을 홍보하고 판매함과 더불어 여주전통문화를 함께 즐기는 행사로 문화체육관광부 ‘2021 문화관광축제’, 경기도 ‘2021 경기관광대표축제’에도 이름을 올린 축제이다.

비옥한 토지를 가진 여주는 쌀과 오곡, 고구마 등 다양한 농·특산물이 유명한 고장으로 조선시대에는 나루터를 이용해 여주의 농·특산물을 왕에게 진상했다고 기록돼 있을 정도로 유명하다.

2019년 아프리카돼지열병, 2020년 코로나19에 이어 올해 코로나19 여파로 각종 행사가 취소 또는 연기되는 상황에서도 대형쇼핑몰을 활용해 ‘작은 축제의 장’으로 마련해 1998년부터 면면히 이어온 여주시민의 오랜 자부심을 담아 관람객과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행사를 준비하였다.

이번 2021 여주오곡나루마당은 온·오프라인이 결합한 하이브리드형 행사로 준비해 비대면 온라인 플랫폼 여주몰에서도 여주의 농·특산물을 접할 수 있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이번 행사가 단계적 일상회복(위드 코로나)이 시행되는 중요한 시점에서 행사가 진행되는 만큼, 모든 시민과 방문객들이 안전하게 행사를 즐길 수 있도록 방역관리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이번 행사로 인해 시민과 농업인들이 행복한 웃음과 활기를 찾을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