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코오롱스포츠, 제주에 친환경 매장 ‘솟솟리버스’ 오픈

코오롱스포츠, 제주에 친환경 매장 ‘솟솟리버스’ 오픈

기사승인 2022. 01. 10. 10: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20110101201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이 운영하는 아웃도어 브랜드 ‘코오롱스포츠’가 제주 탑동에 새활용(업사이클링) 상품을 판매하는 ‘솟솟 리버스’를 열었다고 10일 밝혔다.

솟솟 리버스는 지속가능성을 화두로, 코오롱스포츠가 1∼2년차 재고를 업사이클링해 만든 ‘코오롱스포츠 리버스’ 상품을 판매한다.

글로벌 패션 스쿨인 ‘에스모드’와 협업한 작품도 전시한다. 지난해 1월부터 한 학기동안 에스모드 서울의 2학년 학생 12팀이 코오롱스포츠의 재고를 이용해 ‘아웃도어’를 창의적으로 해석해 새로운 옷으로 탄생시키는 프로젝트를 진행한 결과물을 소개한다.

매장 2층에서는 코오롱FnC의 업사이클링 패션 브랜드 ‘래코드’ 상품을 판매한다.

매장 자체도 별도 마감재를 최소화하고 건물 자체 구조를 그대로 사용했으며 선반, 의자, 테이블 등 집기류도 제주도에서 수거한 해양 폐기물을 활용해 제작했다. 이 밖에 일회용 비닐 우비 대신 코오롱스포츠의 레인코트를 대여하고 고쳐입기 방법도 제안한다.

코오롱스포츠는 제주를 기반으로 하는 다양한 환경단체 및 지속가능성을 추구하는 브랜드와의 협업도 계획 중이다.

한경애 코오롱FnC의 CSO 겸 코오롱스포츠 총괄 디렉터는 “아웃도어 브랜드에 있어 환경은 필수불가결한 존재이다. 코오롱스포츠는 솟솟리버스를 통해 자연과의 공존을 제안하고, 이를 고객이 느낄 수 있도록 콘텐츠를 채웠다”며 “솟솟리버스는 지속가능성을 가장 먼저 확인할 수 있는 거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