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더킹’ 하지원, 군복 벗고 한복자태 ‘꽃처녀 탄생’

‘더킹’ 하지원, 군복 벗고 한복자태 ‘꽃처녀 탄생’

기사승인 2012. 04. 04. 15: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송지현 기자] 하지원이 고운 한복 자태를 선보였다.

하지원은 4일 방송될 MBC 수목드라마 '더킹 투하츠'에서 고상하고 단아한 한복을 입고 꽃처녀로 변신했다.

지난 달 14일 제주도에서 진행된 촬영 현장에서 하지원은 머리를 반묶음한 헤어스타일에 발목이 드러나는 구두를 매치해 완벽한 자태를 완성했다.

그는 그동안의 씩씩한 여장교의 모습과 다른 여성스러운 어투와 몸짓으로 혼신을 다하며 촬영장 분위기를 고조시켰다는 후문이다.

제작진 김종학프로덕션 측은 "하지원이 그동안 북한 여장교의 포스를 담기 위해 군복만을 입었지만 앞으로 다양한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며 "하지원이 서울에 등장하면서 더욱 흥미진진한 스토리 전개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하지원은 '더킹 투하츠'에서 북한 여장교 김항아 역으로 천방지축 남한 왕자 이재하(이승기)와 호흡을 맞추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