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정은-트럼프 역사적인 첫 대화 “오늘 좋은 이야기 오갈 것 같다”

김정은-트럼프 역사적인 첫 대화 “오늘 좋은 이야기 오갈 것 같다”

기사승인 2018. 06. 12. 10: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ingapore Trump Kim Summit <YONHAP NO-1532> (AP)
사진출처=/AP, 연합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2일(현지시간) 오전 싱가포르 센토사섬 카펠라 호텔에서 역사적인 첫 대좌를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김정은 위원장과 악수를 나눈 뒤 자리에 착석한 후 가진 모두발언에서 “엄청난 성공(tremendous succeess)을 거둘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기분이 매우 좋다”면서 “오늘 좋은 이야기가 오갈 것 같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 위원장과 만나게 돼) 무한한 영광”이라며 “북한과 훌륭한 관계(terrific relationship)를 맺을 것이며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는데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덧붙였다.

이에 김정은 위원장은 옆에서 웃음으로 화답했다.

김 위원장은 “여기까지 오는 길이 쉬운 길은 아니었다”고 밝혔다.

그는 “우리의 발목을 잡는 과거가 있고 또 그릇된 편견과 관행들이 때로는 우리의 눈과 귀를 가리고 있었지만 우리는 모든 것을 이겨내고 이 자리까지 왔다”고 덧붙였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