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NH농협생명, 초복맞이 취약계층에 삼계탕 1000개 지원
2020. 08. 07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2℃

도쿄 28.1℃

베이징 29.9℃

자카르타 29.2℃

NH농협생명, 초복맞이 취약계층에 삼계탕 1000개 지원

기사승인 2020. 07. 16. 09: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NH농협생명, 삼계탕 나눔 사진 1
전용범 NH농협생명 경영기획부문 부사장(왼쪽)과 추남숙 구세군 두리홈 원장(오른쪽)이 삼계탕 나눔을 기념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제공=NH농협생명
NH농협생명은 15일 초복을 맞아 구세군 두리홈과 대한적십자 중앙봉사관에 삼계탕 1000개를 지원했다고 16일 밝혔다.

NH농협생명은 2016년부터 매년 복날을 맞아 지역사회 취약계층에 삼계탕 무료 배식행사를 실시해왔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배식 봉사 대신 개별 포장된 삼계탕 나눔행사를 가졌다. 이번 행사를 통해 1926년 설립된 우리나라 최초의 여성복지시설인 구세군 두리홈과 처음 인연을 맺으며, 수혜 대상자를 기존 노인층과 더불어 한부모 가정까지 확대했다.

전용범 경영기획부문 부사장은 “초복을 맞아 삼계탕으로 지역사회 이웃들과 나눔을 실천할 수 있어 기쁘다”며 “모두 코로나19와 폭염 속에서도 건강하게 여름을 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