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우리은행, 금융권 최초 온라인 미술대회 개최

우리은행, 금융권 최초 온라인 미술대회 개최

기사승인 2020. 08. 10. 17: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0810(우리은행, 금융권 최초 온라인 미술대회 개최)
우리은행은 금융권 최초로 예선대회와 본선대회 전과정을 온라인으로 진행하는 ‘제23회 우리은행 우리미술대회’를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화의 확산 및 디지털 전환 가속화에 발맞춰 예선작품 온라인 접수 시스템과 본선대회 다중 화상회의 기술을 도입해 대회 접근성과 편의성을 대폭 향상시켰다.

권광석 행장은 “1995년부터 지속적으로 개최해온 우리미술대회는 그동안 수많은 미술영재를 발굴한 우리은행의 대표적인 문화예술분야 메세나 사업”이라며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혁신적인 변화를 시도한 이번 대회가 코로나19로 침체된 문화예술계에 활력을 불어넣고, 미래 화가들이 꿈과 희망을 펼칠 수 있는 축제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우리미술대회 참가대상은 유치원생부터 고등학생까지다. 대회일정은 ▲온라인 예선접수(~9월 2일) ▲예선대회 합격자 발표(9월 11일) ▲1000명이 참여하는 온라인 본선대회(9월 27일) ▲최종 수상자 발표(10월 16일) 순서로 진행된다.

수상작품은 주요 미술대학 교수 및 다양한 분야의 미술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의 공정한 심사를 거쳐 선정된다. 최종 수상자에게는 대상인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비롯한 다양한 상과 장학금을 수여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