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카카오뱅크, 피싱사기 예방 활동에 5년간 200억원 투입키로

카카오뱅크, 피싱사기 예방 활동에 5년간 200억원 투입키로

기사승인 2022. 01. 19. 14: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금융사기 예방교육 및 홍보활동 강화
윤호영 대표이사
윤호영 카카오뱅크 대표이사.
카카오뱅크는 19일 이사회를 열어 ‘모바일 금융 안전망 강화’ 등을 사회책임 활동의 주요 안건으로 선정하고, 올해부터 5년간 총 200억원을 지원하기로 의결했다.

피싱과 같은 금융사기로부터 안전한 금융환경을 갖추기 위해선 사회적 노력이 더 강화돼야 한다는 판단에 따라 카카오뱅크는 ‘모바일 금융 안전망 강화’를 사회책임 활동의 가장 우선 순위로 정했다.

카카오뱅크가 개발해 실제 금융사기 모니터링 및 예방 프로그램에 적용하고 있는 금융사기 예방 시스템에 관한 기술과 연구 결과도 공유해 더 나은 방안을 모색하기로 했다.

또 금융사기 예방을 위한 기술 고도화를 안전한 금융 생태계 조성을 위해 우리 사회가 해결해야 할 공동 아젠다로 설정하고 관련 논의를 이어가기로 했다.

카카오뱅크는 통신사 및 다른 금융회사 등 금융사기 예방에 함께할 수 있는 기업들과의 협업을 확대한다. 금융사기 예방 활동에 대한 기술 연구 및 사회적 프로그램에 대한 다양한 지원도 실시할 예정이다.

금융사기 예방 교육을 확대하고 홍보 활동도 강화한다. 금융사기 유형을 분석해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등을 통해 고객 주의 알림을 발송하고, 10대 청소년과 고령층 등을 대상으로 안전한 모바일 금융서비스 이용에 관한 교육을 진행한다. 또 금융사기 예방을 위한 유관단체 지원도 늘리기로 했다.

윤호영 카카오뱅크 대표이사는 “모바일 금융 시대에 금융서비스 이용자들이 더 안전하고 안심할 수 있는 금융서비스 이용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사회적 논의가 가속화돼야 한다”며 “카카오뱅크는 이해관계가 아닌 우리 사회의 상생을 위한 지원과 후원을 더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