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KGC인삼공사, 깨끗한 나라 등 협력사들과 ‘ESG 실천 MOU’ 체결

KGC인삼공사, 깨끗한 나라 등 협력사들과 ‘ESG 실천 MOU’ 체결

기사승인 2022. 08. 14. 11: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GC인삼공사
이종림 KGC인삼공사 원료본부장 전무, 박준성 깨끗한나라 PS사업부장 전무(왼쪽부터)는 지난 12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KGC인삼공사 서울본사서 자원순환 MOU를 체결했다. /제공=KGC인삼공사
KGC인삼공사 깨끗한나라 및 14개 포장재 공급 협력사와 'ESG 경영실천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KGC인삼공사 및 협력사의 종이가공-상자제작-제품생산 과정에서 발생되는 종이를 포장재로 재활용하는 데 목적이 있다. KGC인삼공사는 MOU를 통해 연간 4400여톤(t) 이상의 종이 재활용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

깨끗한나라를 비롯한 14개 포장재 공급 협력사는 FSC(산림경영) 인증을 보유하고 있다. FSC 인증은 국제산림관리협회가 삼림자원을 보호하기 위해 만든 국제인증제도로 지속 가능한 방식으로 생산된 종이와 상품에 부여된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KGC인삼공사는 FSC 인증을 받은 친환경 포장재를 사용한 제품을 생산하고 판매할 수 있다. 포장재 재활용을 통한 환경영향을 최소화하고 지속가능한 ESG 경영을 실천한다는 계획이다.

이종림 KGC인삼공사 원료본부장 전무는 "KGC인삼공사와 협력사들은 이번 MOU 체결로 포장재 재생산을 통한 친환경 제품을 만들고 ESG 경영 실천에 한걸음 더 나갈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ESG 경영을 실천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들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