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아리랑대축제, ‘VR(가상현실)·AR(증강현실) 체험하러 오세요!’

기사승인 2022. 09. 22. 13: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20922-밀양아리랑대축제 VR.AR체험관 운영
송림체험관 내 'VR(가상현실)·AR(증강현실) 체험존'이 시험 가동되고 있다./제공=밀양시
밀양 오성환 기자 = 경남 밀양시는 오는 23일부터 25일까지 밀양아리랑대축제 현장을 찾는 관광객을 위해 VR(가상현실)·AR(증강현실) 체험관을 운영한다.

시는 삼문 솔밭 옆에 자리한 송림체험관 내 'VR(가상현실)·AR(증강현실) 체험존'을 운영한다. 체험존은 VR시뮬레이터, 밀양관광 VR키오스크, VR카드보드, AR컬러링북 등 다양한 4차산업을 오감으로 체험해 볼 수 있는 공간이다.

영남루, 위양못 이팝나무, 종남산 진달래 등 밀양의 관광지 18곳을 VR로 체험하는 밀양관광 VR키오스크와 VR카드보드, HMD기기를 머리에 쓰고 눈앞에서 펼쳐지는 바닷속, 우주여행, 마그마코스터 등 다양한 콘텐츠를 가상현실로 체험하는 VR시뮬레이터 등 많은 사람들의 흥미를 이끌어 낼 만한 체험장비들을 갖췄다.

또한 체험관 한켠에선는 VR카드보드를 직접 조립해 휴대폰을 끼워서 얼굴에 쓰고 밀양관광 VR콘텐츠와 다양한 유튜브 VR콘텐츠 등을 체험해 보고, 영유아 등 어린 친구들은 AR컬러링북에 있는 공룡과 곤충을 직접 색칠해서 앱을 통해 AR체험도 해볼 수 있다.

김영근 공보전산담당관은 "밀양아리랑대축제를 찾은 관광객들에게 VR·AR 체험관은 남녀노소 불문하고 즐거운 체험거리가 될 것이다"라며 추천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