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디자인진흥원, 디자인 기업·디자이너 ‘법률고민 해결사’로 나선다

기사승인 2023. 11. 19. 09: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변호사, 변리사 등 법률자문단 연말까지 무료 자문
디자인관련 불공정거래·지식재산권분쟁 등 다뤄
부산디자인진흥원
부산디자인진흥원
부산디자인진흥원이 연말까지 변호사, 변리사 등으로 구성된 디자인법률자문단을 구성하고 법률문제를 겪고 있는 디자인 기업 및 디자이너를 대상으로 무료 자문을 실시한다.

부산디자인진흥원은 '디자인법률자문단'을 다음달 31일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디자인법률자문단은 변호사, 변리사, 회계사, 노무사 등 전문자격사로 구성돼 △디자인관련 불공정거래 △지식재산권분쟁 △디자인용역비 미해결 △노무·세제 등에 대한 전문적 법률 자문이 가능하다.

진흥원은 이들과 연계해 부산·울산·경남 지역 디자인 기업과 디자이너에 1대1 무료 법률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디자인 법률관련 문제를 겪고 있는 부산·울산·경남 지역 디자인전문기업, 중소기업, 프리랜서 및 디자인업계라면 누구나 신청가능 하며 12월 31일까지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부산디자인진흥원 홈페이지와 부산디자인진흥원 산업육성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부산디자인진흥원 관계자는 "지역 디자인 업계 특성상 지식재산권 분쟁, 불공정 거래 등 법률 문제에 항시 노출되고 있지만 업체의 영세성, 관련 정책 미비 등으로 대처가 어려운 측면이 있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디자인 기업 및 디자이너들이 겪고 있는 법률적 애로사항이 조금이라도 해소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