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투데이갤러리]이상용의 ‘Fate’
2020. 08. 13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

도쿄 33.7℃

베이징 30.7℃

자카르타 27.6℃

[투데이갤러리]이상용의 ‘Fate’

기사승인 2017. 03. 23. 08: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투데이갤러리 이상용
Fate(inkstone 2017)
이상용은 벼루에 그림을 새기는 작가다.

그는 벼루에 해와 달과 강과 산, 즉 일월성신(日月星辰)과 강산천하(江山天下)를 새긴다. 일월성신은 시간을 나타내고 강산천하는 공간을 가리킨다. 때문에 그의 작품은 우리의 삶 전체를 아우른다.

이상용은 “오래된 벼루, 길에 버려진 쇳조각, 테이프 등 누군가가 사용하고 그의 손을 거치면서 시간의 유약이 덧칠해져 나에게 왔을 때 이미 그것은 나에게 하나의 운명이고 가치다”며 “내가 한 일은 단지 그들과 대화하려고 시도한 것뿐”이라고 작가노트를 통해 밝혔다.

이어 그는 “어떤 대상과의 만남은 나에게 운명이고 그것은 서로에게 가치 있는 일”이라며 “나 또한 내 작품을 통해 다른 누군가에게 찰나의 운명으로 다가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갤러리비케이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