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여주시, 아동보호팀 신설

여주시, 아동보호팀 신설

기사승인 2021. 01. 15. 12: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광주 남명우 기자 =경기 여주시는 최근 사회적으로 심각한 아동학대사건이 발생에 따라 관내 피해아동이 발생하지 않도록 아동학대신고 사건에 대한 철저한 조사를 추진하고 아동학대 대응체계를 강화한다고 15일 밝혔다.

시의 관내 아동학대사건에 대한 조사결과, 지난 한해 아동학대신고는 66건이었으며, 그동안은 용인아동보호전담기관에서 조사를 추진했으나, 지자체 중심으로 아동보호체계가 개편되는 아동복지법 개정으로 이후 신고 건에 대해서는 여주시에서 직접 조사를 추진하고 있다. 현재 여주시 아동학대전담공무원과 경찰이 함께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여주시는 지난해 ‘아동학대조사 공공화사업 선도지역’으로 지정됐다. 시는 행복지원국 여성가족과에 아동보호팀을 신설해 아동학대전담공무원 2명과 아동보호전담요원 2명을 배치했고 앞으로 관련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아동학대 대응체계를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단 한명의 아이도 소홀히 하지 않고, 아동학대로 고통받는 아이들을 구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