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기업은행, 신보와 MOU…“추천 기업 금융지원 우선 검토”

기업은행, 신보와 MOU…“추천 기업 금융지원 우선 검토”

기사승인 2021. 04. 22. 13: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10422131747
IBK기업은행은 신용보증기금과 ‘혁신창업기업 투·융자 복합금융지원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두 기관은 성장 가능성이 높은 기업을 공동 발굴하고, 창업프로그램 입주기업, 직접투자기업, BIG3기업(시스템반도체, 바이오헬스, 미래차) 등 추천 기업에 투자·대출·보증 등 금융지원을 우선 검토한다.

기업은행은 윤종원 행장 취임 이후 모험자본 전문은행을 목표로 공급을 확대하고 있다. 지난해 3307억원의 모험자본을 공급한 데 이어 올해에는 5000억원을 공급할 예정이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기술력 있는 혁신기업의 자금 애로를 해소하고, 고성장기업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