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상반기 기업인수합병 56개사…1년새 22% 증가

상반기 기업인수합병 56개사…1년새 22% 증가

기사승인 2021. 07. 22. 23: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10722230338
증권시장별 기업인수합병(M&A) 현황 /한국예탁결제원
올해 상반기 상장법인 중 기업인수합병(M&A)을 완료했거나 진행 중인 회사 규모가 전년 대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한국예탁결제원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M&A를 완료했거나 진행중인 상장사는 증권시장별로 유가증권시장(코스피)법인 17개사, 코스닥시장법인 39개사 등 총 56사로 집계됐다. 전년 동기(46개사) 대비 21.7% 증가한 수치다. 사유별로는 합병이 51사로 가장 많았다.

상반기 상장법인이 예탁원을 통해 주주에게 지급한 주식매수청구대금은 118억7000만원으로 전년 동기(3921억8000만원)대비 97% 감소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동성화학이 합병을 사유로 113억1700만원의 가장 많은 주식매수청구대금을 지급했다. 그 다음으로 두산중공업이 1600만원을 지급했다.

코스닥시장법인의 경우 지아이매터리얼스를 합병한 케이앤더블유가 3억200만원, 알티미디어로 일부 미디어 사업을 영업양도한 알티캐스트가 1억8300만원 순으로 주식매수청구대금을 지급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