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양도서관, ‘세상을 바꿀 천 권의 책’ 누적 대출권수 10만4천여권

기사승인 2022. 08. 05. 10: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연년생 자매 류민서, 류민아 어린이 44호, 45호 달성
이천시
효양도서관"세상을 바꿀 천 권의" 책 연년생 자매 류민서, 류민아 어린이 44호, 45호 달성./제공 = 이천시
이천 남명우 기자 =경기 이천시 효양도서관 유아독서프로젝트 '세상을 바꿀 천 권의 책' 읽기 사업이 올해로 3년째를 맞이한다. 세천책 읽기 누적 참여자 496명, 누적 대출권수는 10만4540권이며 천책 달성자는 45명이 나왔다.

44호와 45호의 주인공은 연년생 자매 류민서·류민아 어린이다.

자매 어머니는 "휴직을 하면서 쉬는 동안 아이들에게 무엇을 해 줄까? 고민하다가 세천책 읽기를 시작하게 됐다. 세천책을 시작하면서 아이들이 책을 더 좋아하게 됐다"며 "아이들과 시간도 같이 보내고 자기 전에 책을 읽어주며 자연스럽게 서로 이야기도 많이 하게 돼 공감대 형성에 많은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도서관 관계자는 "도서 선택에 어려움을 겪는 부모님들에게 세상을 바꿀 천 권의 책 읽기를 시작하여 아이와 책으로 소통하는 첫걸음이 되시기 바라며, 생애최초교사로서 부모가 자녀에게 어려서부터 독서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기회를 꼭 만나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책을 읽어주며 부모와 아이의 공감대 형성의 도움을 주는 효양도서관 세상을 바꿀 천 권의 책 읽기는 5-7세 어린이라면 누구나 참여가능하며, 2층 어린이자료실을 방문하여 신청서를 작성하고 스티커북 수령 후 꾸러미를 대출해 가면 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