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예천군 공무원, 클린 예천 다함께 실천운동 시작

예천군 공무원, 클린 예천 다함께 실천운동 시작

기사승인 2021. 04. 08. 16: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예천군)클린예천 다함께 실천 운동 (2)
예천군 직원들이 8일 국도 34호선 도로변에 버려진 쓰레기를 수거하고 있다./제공=예천군
예천 장성훈 기자 = 경북 예천군이 최근 산과 들, 도심 등이 영농 폐기물과 생활 쓰레기로 몸살을 앓고 있는 가운데 ‘클린 예천! 다함께 실천운동’을 추진한다.

8일 군청 공무원 22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국도 34호선, 28호선 도로변에 버려진 쓰레기 수거를 시작했다.

군은 새마을회, 자연보호협의회 등 민간단체 참여를 유도함으로써 군 전역에 확산시킬 방침이다.

군은 △군민 환경교육을 통한 의식 개선 △모두가 참여하는 환경개선 실천운동 전개 △자원순환 체계 구축 3대 중점 추진 과제를 선정하고 8개 세부 계획을 수립하는 등 군민 스스로 환경을 깨끗하게 가꿔 나갈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에 대대적인 국토대청결 운동을 추진해 버려진 쓰레기를 수거하고 주민들 스스로가 ‘환경 수호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하고 환경지킴이 8명과 126대 CCTV를 활용해 쓰레기 불법투기를 중점 단속한다.

특히 농민들이 들녘과 축사 주변에 폐비닐, 농약빈병 등 쓰레기를 불법으로 투기하는 것을 막기 위해 영농 자재를 깨끗하게 관리하도록 유도하는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김학동 군수는 “포스트 코로나 이후 청결·위생을 가장 중요시 하고 있으므로 깨끗하고 다시 찾고 싶은 예천 이미지를 만들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군민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꼭 필요하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